껍질째 먹는 사과 - 길벗사과농원 방문을 환영합니다.




수의사 선생이 당분간 과격한 운동이나 흥분을 자제하라고 해서 줄도 짧게 묶어놓고 다만 아침 저녁으로 산책을 시킵니다.


집 윗쪽 너른 풀밭으로 하루 두 번 데리고 나가서 맘껏 뛰어놀게 합니다. 앞으로 이곳은 닭 방목장으로 이용될 것입니다. 바비(이 더치 세퍼드 이름입니다)를 오래 운동시키지는 못하고 서너바퀴 도는 것을 보고 이름을 불러 다시 내려옵니다.

       
제목: 더치 세퍼드-바비


등록자: 길벗

등록일: 2020-04-19 21:48
조회수: 88


small20200407_170257.jpg (291.8 KB)
small20200410_174800(0).jpg (288.7 KB)
△ 이전글

4월25일 홍로사과밭
▽ 다음글

바비가 온 날
  댓글쓰기

4277 왼쪽의 4자리 숫자를 입력하세요.(광고글 방지)
 
  이름(별명)  비밀번호  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DQ'Style